Arstein 행정참여 8단계

Arstein 행정참여 8단계 설명 글입니다. 행정 참여는 현대 사회에서 중요한 이슈 중 하나입니다. 이 글에서는 아르슈타인의 행정 참여 8단계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기본서에 없는 내용 확인해보세요.



행정 참여의 개념

행정 참여란 시민들이 정책 결정과정에 직접 혹은 간접적으로 참여하는 것을 의미합니다. 이는 민주주의의 기본 원칙 중 하나입니다.



아르슈타인의 행정 참여 8단계

아르슈타인의 행정 참여 8단계 모델은 다음과 같습니다: 조작, 치유, 정보 제공, 상담, 화해, 파트너십, 권한 위임, 시민 통제입니다.



조작

‘조작(Manipulation)’ 단계에서는 행정기관이 시민 참여를 장려하는 것처럼 보이나, 실제로는 참여자들의 의견이 크게 고려되지 않습니다. 이 단계에서는 시민들이 참여하는 모양만 갖추어 정책의 타당성을 주장하려는 목적이 있을 수 있습니다. 예를 들어, 정보를 공개하지 않거나 의견 수렴을 위한 과정을 진행하지만 실제로는 그 의견을 무시하고 기존의 계획대로 진행하는 경우가 이에 해당합니다.



치유

‘치유’ 단계에서는 행정과 시민 사이의 갈등이나 문제를 해결하려는 시도가 있습니다. 이 단계는 문제의 원인을 찾아 해결책을 제시하는 것이 주 목적입니다. 하지만 실질적인 정책 결정에 크게 영향을 주지는 않습니다. 이 단계는 주로 행정기관이 시민의 불만을 일시적으로 누그러뜨리는 역할을 합니다.



정보 제공

‘정보 제공(Information Provision)’ 단계에서는 행정기관이 시민에게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을 합니다. 이 단계는 상대적으로 투명성이 높으며, 시민들에게 현재 진행 중이거나 향후 계획 중인 정책, 프로젝트 등에 대한 정보를 공개합니다. 하지만 이 단계에서는 시민들이 정보를 받는 것은 있지만, 그 정보에 대해 피드백이나 의견을 제시하는 과정은 보통 포함되지 않습니다.
예를 들어, 행정기관이 인터넷 홈페이지나 공공데이터 포털을 통해 다양한 통계자료, 연구 보고서, 예산 계획 등을 공개하는 것이 이 단계에 해당합니다. 또한, 언론을 통한 공식 발표, 브리핑, 설명회 등도 정보 제공의 일환으로 볼 수 있습니다.
시민 참여의 관점에서 보면, 이 단계는 상대적으로 수동적인 참여에 가깝습니다. 시민들은 제공받은 정보를 바탕으로 자신들의 판단을 하거나 다음 단계의 참여를 준비할 수 있으나, 정보 제공 단계 자체에서는 그들의 의견이 정책 결정과정에 직접적으로 반영되지는 않습니다.



상담

‘상담(Consultation)’ 단계에서는 행정기관이 시민에게 의견을 듣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사용합니다. 이 단계는 시민의 의견이 어느 정도까지 행정 결정에 반영될 수 있는지에 따라 그 효과가 달라질 수 있습니다. 상담은 설문조사, 공개 토론회, 작은 그룹 미팅 등 다양한 형태로 진행될 수 있습니다.
상담 단계에서는 행정기관이 시민의 의견을 신중히 듣고, 그것을 정책에 어떻게 반영할지를 고민합니다. 이 단계는 정보 제공 단계보다는 더 진전된 형태의 시민 참여로 볼 수 있으며, 시민들은 자신의 의견이 행정에 어느 정도 영향을 줄 수 있음을 느끼게 됩니다.
예를 들어, 지역개발이나 환경 문제 등에서 행정기관이 시민과의 상담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토대로 정책을 수정하는 경우가 있을 수 있습니다. 이러한 상담은 시민이 행정과 더 가까워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행정기관도 시민의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여 더욱 개선된 정책을 만들 수 있게 됩니다.



회유

‘회유’ 단계에서는 행정기관이 시민과의 갈등이나 불만을 줄이기 위한 다양한 방법을 사용합니다. 이 단계는 특히 문제가 발생했을 때 또는 논란이 생겼을 때, 시민의 분노나 불만을 잠재우는 데 초점을 맞춥니다.
달래기 단계에서 행정기관은 대개 시민들에게 어떤 형태의 보상이나 대안을 제시합니다. 이는 시민들이 느끼는 불만을 해소하고, 행정기관의 이미지를 회복하기 위한 목적으로 사용됩니다. 예를 들어, 환경 파괴나 지역개발로 인한 시민의 불만이 있을 경우, 행정기관은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거나 최소한의 피해를 보상하기 위한 다양한 제안을 할 수 있습니다.
이 단계는 시민들에게 일시적인 만족감을 주지만, 근본적인 문제 해결에는 이르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실질적인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달래기 단계를 넘어 실질적인 정책 개선과 시민 참여가 필요하다고 볼 수 있습니다.



주민 권력 위임

‘주민에게 권한 위임(Delegation of Power to Residents)’ 단계에서는 행정기관이 주민에게 실질적인 결정 권한을 넘기는 과정을 말합니다. 이 단계에서는 단순한 의견 수렴을 넘어, 주민이 직접 정책을 결정하거나 실행에 참여할 수 있는 권한이 주어집니다.
이 단계에서 중요한 것은 행정기관과 주민이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그 속에서 상호 존중과 신뢰를 바탕으로 실질적인 정책을 만들어 가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지역 커뮤니티가 지역 발전 계획에 대한 의사결정 권한을 얻을 경우, 주민들은 직접 논의를 통해 어떤 프로젝트를 진행할지, 어떻게 예산을 배분할지 결정할 수 있습니다.
이러한 권한 위임은 주민에게 더 큰 책임과 참여의 의욕을 불어넣을 수 있습니다. 그 결과, 정책은 더욱 효과적이고 지속 가능해질 가능성이 높아집니다. 물론 이 단계에서는 주민과 행정기관이 서로 협력하고 소통하는 능력, 그리고 갈등을 조절하고 해결할 수 있는 능력이 매우 중요하게 됩니다.



시민 통제

‘시민 통제(Citizen Control)’ 단계는 행정 참여의 최종 단계로, 이 단계에서는 시민이 행정 결정과정에 완전히 참여하며, 실질적인 결정 권한을 갖게 됩니다. 이 단계에서는 행정기관이 단순한 중개자나 시행자의 역할을 하게 되며, 주된 결정 권한은 시민에게 넘어갑니다. 이 단계의 가장 큰 특징은 주민 스스로가 자신들의 문제를 해결하고, 자신들의 지역을 직접 관리한다는 점입니다. 예를 들어, 지역사회 발전이나 환경보호 같은 문제에서 주민들은 필요한 예산과 자원을 직접 관리하고, 어떤 프로젝트를 진행할지, 어떻게 그것을 실행할지를 결정합니다.
이렇게 시민이 통제와 관리의 주체가 되면, 행정기관은 보다 효율적이고 실질적인 정책을 시행할 수 있게 됩니다. 그러나 이 단계에서는 주민들이 높은 수준의 책임감과 능력, 그리고 행정기관과의 원활한 소통 능력이 요구됩니다. 시민 통제 단계는 결국 시민과 행정기관이 ‘동반자’가 되어, 함께 문제를 해결해 나가는 과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Arstein 행정참여 8단계 결론

아르슈타인의 행정 참여 8단계는 다양한 참여 수준을 잘 설명해 줍니다. 이 모델을 이해하고 활용함으로써, 더 효과적인 행정 참여가 가능합니다. Arstein 행정참여 8단계 설명 글 마치겠습니다.



옴브즈맨 제도 특성과 역사

Leave a Comment